상단가로배너


기성용 외질과 한솥밥 먹을까? 스포츠 뒷이야기

스완지도 아스날도 아니라는데 어디선가 자꾸 그럴지도 모른다는 기사가 솔솔 나오는 이상

기대감이 드는 것은 사실인데요. ^^

바로 기성용 선수의 아스날이적설 입니다.
물론 이번 시즌 스완지에서 MVP 로 선정될 정도로 뛰어난 활약을 보였다고 평할만하지만 그렇다고 '리그를 뒤흔들 정도의' 활약을 한 것은 아니기때문에 개인적으로는 스완지에서 한 시즌 정도는 더 뛰면서 몸값을 더 올리는것이 낫지않나 싶네요.

스완지를 거의 이끌다시피해서 역사적인 시즌을 보냈다 하더라도 이미 '아스날' 이란 팀은 그런 활약을 보인 선수들로만 구성된 팀이기에 애당초 기회자체가 많이 돌아가지 않을 가능성이 크고 정말로 벵거가 기성용을 탐하고 있다고 한다면 그건 누가봐도 '가성비좋은 백업자원' 의 측면이 강하기 때문에 이제 막 물이 오르기 시작한 상태에서 굳이 벤치를 달굴 필요는 없지 않나 싶네요.

게다가 기성용 선수는 수비적인 능력말고도 공격적인 면도 겸비하였는데

외질, 카솔라, 램지, 산체스 가 굳건히 버티고 있는 2선공격라인까지 치고 올라갈 기회가 그리 많이 있을 것 같아 보이지는 않네요. 그렇기때문에 좀 더 스완지에서 몸값을 올려서 굽히고 들어가는 모양새가 아니라 다른팀이 절박하게 원해서 모셔오는 형태로의 이적을 바라봐야할 시기가 되지 않았나 싶네요.

그리고 기성용 선수 정도의 실력이라면 앞으로 조금 더 커리어를 쌓는다면 충분히 그런일도 불가능하지 않을 듯 합니다.
개인적으로는 '기라드' 라는 별명도 있었던만큼 '리버풀' 로 갔으면 하는 바램도 있네요. ^^

 

덧글

댓글 입력 영역


애널리틱스

수직광고 300x600

스폰서애드 300 x 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