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가로배너


행운버거 후기와 컬리후라이 득템! 맛있는 음식

요즘 맥도날드에서 신메뉴라고 한창 밀고있는 행운버거 2종 세트!

레드와 골드가 있는데요.

전 오늘 그 중에서 골드(갈릭맛)를 먹어보았네요~

맥도날드 행운버거 세트가격은 5,9oo원!
단품은 4,5oo원 입니다~

세트를 하면 콜라와 곱슬곱슬한 감자튀김 컬리후라이가 따라오니 세트쪽이 훨씬~
이득이긴 합니다~!^^
쨔잔~~

요것이 바로 행운버거의 기다란~~비쥬얼!

크기는 확실히 일반버거보다 약간 큰 듯 해요!
이 정도면 양적인 면에서는 일단 합격!
까기전에는 요렇게 금색종이에 싸여져 있는게

뭔가 골드골드~함~ㅋㅋ
요건 맥도날드에서 처음먹어보는 후렌치후라이인데요.
골드버거 세트를 시키면 같이 나와요!

일명 컬리후라이라고 하네요.
행운버거의 측면모습!

광고에 나오는 사진과의 똑같다고는 할 수 없지만
싱크로율이 얼추 나쁘지 않네요~
'아앗~!!'

근데 이 건조해보이는 패티는!!

상당히 넓적하고 큰 패티가 하나 '뙁' 하니 들어가 있긴한데
제품사진처럼 맛있는 식감처럼 보이지는 않습니다.

구웠다기보다는 뭔가 냉동된 패티를 데워서 넣은 느낌 -_-;;

그 맛은!

'오오~~!! 이거 불고기버거네'

네 그렇습니다. -_-;;

행운버거 골드는 갈릭맛이라고 써있지만
그 안에 들어있는 소스의 정체는 매우 익숙한 불고기버거의 소스맛이였습니다~

뭐 평타는 치는맛이지만

그렇다고 막 '대~~박' '쩔~~어' 이런 건 아닙니다.

그냥 쫌 양많은 불고기버거 잡수신다고 생각하시믄 되요 ㅋㅋ
근데 정작 행운버거보다 세트로 나오는 요 컬리후라이가 쫌 맛있네요!

전에 양념감자 열풍이 불었을적에 스프맛에 학을 띠었던적이 있는데

요건 양념감자처럼 저렴이 과자맛이 거의 없고
꽤 고급진 햄버거가게(?)에서 나오는 감자튀김의 느낌이 얼추납니다!

아니~ 그보다 맛있을 수 있어요!!
보통 세트메뉴 시켰을때 나오는 후렌치후라이는 다 못먹고
1/3 혹은 절반이상 그냥 쓰레기통에 같이 버리곤 하는데

요번에는 마지막 한 톨까지 싹싹 줏어먹었네요!! ㅋㅋ

맥도날드 행운버거 후기로 시작해서
감자튀김 찬양으로 끝나는 이상한 포스팅 ㅋㅋ



덧글

댓글 입력 영역


애널리틱스

수직광고 300x600

스폰서애드 300 x 250